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도토리다판다
17.09.14
조회 수 13
추천 수 0
댓글 0

 

멜로디도 멜로디지만 가사가 너무 시적이라 좋아하는 노래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떨어지는 낙엽에
그간 잊지 못한 사람들을 보낸다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붉게 물든 하늘에
그간 함께 못한 사람들을 올린다

시간은 물 흐르듯이 흘러가고
난 추억이란 댐을 놓아
미처 잡지 못한 기억이 있어
오늘도 수평선 너머를 보는 이유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날 애싸는 단풍에
모든 걸 내어주고 살포시 기대본다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다 익은 가을내에
허기진 맘을 붙잡고 곤히 잠이 든다

가슴의 꽃과 나무 시들어지고
깊게 묻혀 꺼내지 못할 기억
그 곳에 잠들어 버린
그대로가 아름다운 것이

슬프다 슬프다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노란 은행나무에
숨은 나의 옛날 추억을 불러본다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불어오는 바람에
가슴으로 감은 눈을 꼭 안아본다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WMB
2017.09.14
조회 205
와고야안녕
2017.09.14
조회 2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