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니세코이
18.06.22
조회 수 9
추천 수 0
댓글 0

우선 보안상 방이탈 했음을 알려드리며
사회적 경험이 많으신 분들의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저는 대학원생입니다.
저희 교수님 인상이 너무 좋으시고, 연구에 대한 열정도 넘쳐 보이시고, 그리고 무엇보다 졸업을 빨리 시켜주시는 편이라는 (본인말씀) 얘기에 강력한 이끌림을 받고 진학을 결심했습니다.

한 학기 지나고 알았습니다.
다 뻥인거....
교수님의 마지막 논문이 언젠지도 모르겠고
학교 소개에 걸렸던 교수님 소개 분야와는 전혀 다른 내용이 주된 연구 내용이었습니다.
대학원생들은 그저 과제로 돈 벌어다 주는 노동력이었습니다.

그래도 제가 할일들 꼬박꼬박 하면서 논문 데이터 차곡차곡 모았습니다. 그런데 어느 순간 부터, 교수님이 연구 진행을 막으시더군요(저는 그렇게 느꼈습니다)
추가 실험 두어개 정도만 되면 논문이 나갈 수 있을 것 같은데, 관련 실험 일정 잡기가 어렵다면서 허락을 안해 주시는 거죠. 자그만치 2년 동안요...
어려운 실험도 아니고, 측정만 하면 끝나는 실험인데, 우리 학교에서 측정이 일정상 어렵다면, 다른 학교나 다른 기관이나, 혹은 아는 사람에게 부탁해서라도 측정하겠다고 여러 번 주장 했으나, 다 묵살 되었습니다. (외부 측정비용이 발생하니 몰래 할 수도 없고, 사비를 털기엔 비용이 너무 컸습니다)

그런 식으로 서서히 서로 관계가 뒤틀려졌던 것 같아요.
그러는 와중에 교수님 연구 비리도 알게 되고
금액이 상당하다는 것도 알게 되고
전혀 죄책감 따위는 느끼지 않고 있다는 것도 알게 되고
그 비리의 일부엔 단과대 다른 교수님들도 얽혀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내용이 학생인 제 상식으로는, 생각보다 많이 복잡했습니다
그리고 꽤 많은 학생들이 저보다 자세히 알고 있지만 묵인하고 있더라구요... 다 그러는거 아니냐면서요...

워낙 중간 내용이 길어서 나머지는 개략적인 내용만 말씀드리겠습니다.

학교 측에서 교수님의 비리 일부를 인식했고
교수님은 저를 내부 고발자로 몰고
자퇴하라며 협박하고 강요하고...
난 잘못한게 없다고 끝까지 버텼더니
실험 정리할 시간 석달을 주시며 자리 치우고 나가라고 하시더라구요.

그러는 와중에 미투 운동이 (고맙게도) 터졌습니다.
학교측에서 제 사연을 접수하고
교수님과의 관계를 조정하려 시도 중이지만
원상 회복은 거의 불가능하고
억울한 부분은 개인 소송으로 진행하라네요.

차마 교수님을 고소 할 수는 없어서
억울하지만 넘어가려 했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 만난 교수님은
여전히 당당하시더라구요.
저는 정신과 상담 받고, 트라우마에 미투 관련 기사만 봐도 그 날 잠을 못 잘 정도로 괴로운데 말이죠.
제 인생 망치겠다고, 학교에 소문 다 내시고
다른 학교 교수님들에게까지 얘기 다 하셨다는 내용 전해듣고, 제 커리어는 이제 끝났다는 생각이 듭니다.

어차피 이렇게까지 코너로 몰렸는데
더이상 잃을 것도 없을 것 같은데
잘못된 처우에 대해 보상 받고
잃었던 명예나 회복하고 싶어서
인권 변호사와 형사 소송 상담 중입니다.
고마우신 과기부와 교육부 공무원분들께서
친절히 연구 부정 신고 방법과 준비할 자료까지 다 알려주시더라구요.


사회인 선배님들!
이런 문제는 터뜨리는게 옳은 거죠?
회사라면 배임 횡령으로 심각한 사항이라던데
학교는 고작 감봉이나 정직일겁니다.
형사 고발로 합의해서 그 동안의 피해 보상을 받거나 연구비 부정 신고로 크게 한 방 날리고 싶네요...
물론... 저는 지도 교수님을 바꿀 생각입니다.

나중에 배신자로 낙인찍힐게 겁나기도 하고
졸업 후에라도
저희 교수님이 하셨던 저에 대한 악담에 피해 볼까 걱정도 됩니다.
한편으로는 요즘 많은 교수님들이 미투 운동으로 처벌 받는 상황이라지만, 저의 상황이나 결과를 회사에서 곱게 볼 지 걱정도 됩니다.

일 년 가까이 쌓인 분노 버튼이
카운트 다운에 들어간 시점에
위와 같은 생각에 고민이 됩니다
사회 경험 부족한 어린(?)학생을 위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그리고 만약에 그 버튼을 눌러 실행한다면
절대 한 번에 다 터뜨리지 않을 거에요.
일정 기간을 두고
하나씩.. 하나씩.. 터트릴 거에요..
어차피 깨닫지는 못할테지만
피말리는 경험 해 보시라구요...

아...
물론 신고 할 수 있는, 제가 모을 수 있는 모든 증거는 가지고 있습니다..

저는 제 스스로가 매우 순하고 조용한 편이라 생각했었는데
이번 기회에 제가 정말 독하다는 것도 알게되고
복수심이라는 것이 얼마나 사람의 정신력을 강력하게 해 주는지도 알게 되었습니다...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일반1명
2018.06.22
조회 15
호로로롤
2018.06.22
조회 8
1 - 52 - 801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